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군의 날 행사 특전사서 처음 열려…"북 위협 단호히 대응"(종합)

송고시간2020-09-25 11:55

댓글

문 대통령 기념사에서 대비태세 강화 당부…북한의 '국민 사살' 염두 관측

국방장관 "국민 생명 보호 위해 만반의 대비"…추석 연휴로 행사 앞당겨

문 대통령, 전술차량으로 국군의 날 기념식 참석
문 대통령, 전술차량으로 국군의 날 기념식 참석

(이천=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육군 특수전사령부에서 열린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 도착한 전술차량에서 내려 서욱 국방부 장관의 영접을 받고 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역대 대통령 최초로 의전 차량이 아닌 국내 개발 전술차량에 탑승해 행사장으로 들어섰다. 2020.9.25 city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가 25일 경기도 이천 육군특수전사령부에서 개최됐다.

특전사에서 국군의 날 행사가 열린 것은 처음이다.

'평화를 만드는 미래 국군'을 주제로 열린 행사는 군 통수권자인 문재인 대통령이 국산 전투차량을 타고 행사장에 입장하면서 시작됐다. 현직 대통령이 국군의 날 행사에서 의전 차량이 아닌 국내 개발 전술차량에 탑승한 것은 처음이다.

문 대통령이 중앙무대로 입장해 제병지휘부의 경례를 받는 순간 아파치(AH-64)와 수리온(KUH-1), 블랙호크(UH-60) 헬기가 상공을 갈랐고, 애국가를 부르는 동안엔 치누크(CH-47) 헬기에 달린 대형 태극기가 행사장 위에서 나부꼈다.

경례 받는 문 대통령
경례 받는 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육군 특수전사령부에서 열린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 참석, 경례를 받고 있다. 수리온, 아파치 헬기 등이 임무수행 출동을 하고 있다. 2020.9.25 cityboy@yna.co.kr

문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정부와 군은 경계태세와 대비태세를 더욱 강화하는 한편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그 어떤 행위에 대해서도 단호히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북한이 최근 소연평도 해상에서 실종된 국민을 사살하고 시신을 불태운 사건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서욱 국방부 장관도 환영사에서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만반의 군사대비태세를 갖추겠다"면서 "만약 북한이 이를 위협한다면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문 대통령과 서 장관 모두 이번 사건을 직접 언급하지는 않았다.

기념사 하는 문 대통령
기념사 하는 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육군 특수전사령부에서 열린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 참석, 기념사를 하고 있다. 2020.9.25 cityboy@yna.co.kr

최근 발사에 성공한 아나시스 2호 정찰위성이 적 위협을 감시하는 장면으로 시작한 기념영상에는 능동전자주사식위상배열(AESA) 레이더와 이지스 구축함, K-9 자주포, 현무-2 미사일 등 각 군의 첨단무기 전투수행 장면이 담겼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기여한 공로로 국군의무사령부와 간호사관학교 등이 부대표창을 받는 등 개인 5명과 6개 부대가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군의 노고를 격려한 뒤 "미래 국군은 전통적인 안보 위협은 물론, 코로나와 같은 감염병, 테러와 재해재난 같은 비군사적 위협에 대응해야 한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등장할 새로운 개념과 형태의 전쟁에도 대비해 디지털 강군, 스마트 국방의 구현을 앞당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각 군 특수부대의 모습을 담은 두 번째 기념영상이 끝날 때는 24명의 특수전 요원들이 고공낙하 시범을 선보였다.

이후 공중전력 사열에는 F-35A와 F-15K, KF-16 등 10기종 43대의 전투기가 편대비행을 펼쳤고, 아파치 헬기 6대는 전술비행을 선보였다.

이어진 특전요원의 공중기동에는 아파치 10대, 수리온 4대, 치누크 2대, 블랙호크 4대와 200명의 병력이 동원됐다.

3특전여단 특전요원 250명의 공중침투와 특공무술 시범 후 각 군 특수전 부대 병력이 재집결하면서 70여 분 진행된 행사는 마무리됐다.

국방부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식전·식후 행사를 생략하고 100명 미만을 초청하는 등 기념식 참가 인원을 예년보다 대폭 축소했다. 국군의 날은 10월 1일이지만, 추석 연휴로 기념행사를 앞당겼다.

hyunmin623@yna.co.kr

국방부,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 개최
국방부,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 개최

(서울=연합뉴스) 제72주년 국군의 날 기념행사가 25일 경기도 이천 육군특수전사령부(특전사)에서 '평화를 만드는 미래국군'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사진은 지난 21일 진행된 국군의 날 기념행사 예행연습. 2020.9.25 [국방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