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지현, KLPGA 회장배 여자 아마추어골프선수권 우승

송고시간2020-09-25 19:24

댓글
이지현
이지현

[KLPG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이지현(18·서울컨벤션고2)이 제11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회장배 여자 아마추어선수권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이지현은 25일 전북 군산의 군산컨트리클럽(파72·6천350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1언더파 71타를 쳤다.

최종합계 8언더파 208타로 우승한 이지현은 "샷 정확도가 장점"이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롤 모델인 최혜진 선수처럼 기복 없이 꾸준한 성적을 내며 항상 열심히 하는 선수로 불리고 싶다"고 말했다.

초등학교 5학년 때 골프를 시작한 그는 뉴질랜드 유학 당시 2016년 '리디아 고 챔피언십'에서 우승했고,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28회 SICC-DBS 주니어 인비테이셔널에서 정상에 오르는 등 국제 대회에서 두각을 드러냈다.

이지현과 이번 대회 5위까지인 김지윤(15·영신중), 김보미(17·설악방통고), 박아름(17·학산여고), 최소영(16·백산중)에게는 KLPGA 준회원 실기 테스트 면제 혜택을 준다.

2013년부터 2016년까지 이 대회 정상에 올랐던 이소영(23), 유해란(19), 임희정(20), 이가영(21)은 현재 KLPGA 투어를 대표하는 선수로 성장했다.

email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