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北 통지문, 박지원이 직접 청와대에 전달

송고시간2020-09-25 20:01

댓글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25일 국회 정보위원회에서 열린 비공개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연평도 인근에서 실종된 공무원이 북측 총격으로 인한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국회 정보위는 이날 국가정보원으로 부터 보고를 받았다. 2020.9.25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공무원 피살 사건에 대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사과가 담긴 북측의 통지문을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직접 청와대에 전한 것으로 25일 알려졌다.

정부 관계자는 이날 "통지문 전달 과정에서 한국의 국가정보원과 북한 조선노동당 산하 정보기관인 통일전선부의 '핫라인'이 가동된 것으로 안다"며 이같이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오전 10시 경기도 이천 육군 특수전사령부에서 열린 국군의날 기념식 참석 전에 통지문을 보고받았다는 점을 고려하면, 박 원장은 이날 오전 일찍 청와대에 들어가 문 대통령에게 직접 보고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이 관계자는 설명했다.

한편 박 원장은 이날 저녁 다시 청와대에 들어와 서욱 국방부 장관, 이인영 통일부 장관 등과 함께 관계장관 회의에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북측 통지문에 나온 사건의 경위와 한국 정부가 파악한 정보의 차이를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hysu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