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농업용수 부적합 저수지 전국 96개…전체 10% 육박

송고시간2020-09-28 09:30

댓글

어기구 의원 국정감사 자료…5∼6등급 저수지, 경북서 28개로 최다

저수지 오염(CG)
저수지 오염(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농업용수로 사용하기에 부적합한 저수지나 담수호가 전체의 10% 가까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어기구 의원(더불어민주당)이 한국농어촌공사에서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농업용수 수질측정망 조사 대상시설은 전국 975개소로 이 중 9.8%에 해당하는 96개가 농업용수로 부적합한 수준인 5(나쁨)∼6(매우 나쁨)등급을 받았다.

77개가 5등급에 해당했고 6등급도 19개소가 있었다.

5등급은 다량의 오염물질로 인해 용존산소가 소모되는 생태계를 말한다. 다만 산책 등 국민의 일상생활에 불쾌감을 유발하지 않고 활성탄 투입, 역삼투압 공법 등 특수한 정수처리 후 공업용수로 사용할 수 있다.

6등급은 용존산소가 거의 없는 오염된 물로 물고기가 살기 어려운 수준이다.

5∼6등급 저수지·담수호의 지역별 분포를 보면 경북이 28개로 가장 많았고 충남 23개, 전남 16개, 전북 11개, 경기 6개, 경남 4개, 인천·대구 각 3개, 충북 2개가 뒤를 이었다.

좋은 수질의 1a(매우 좋음), 1b(좋음), 2등급은 각 174개, 279개, 198개로 집계됐다.

보통 수준인 3등급은 143개가 있었고, '약간 나쁨 '수준의 수질로 농업용수로 사용하거나 고도의 정수 처리 후 공업용수로 사용할 수 있는 4등급은 85개였다.

농어촌공사는 환경정책기본법 제10조에 따라 이런 등급 기준을 토대로 전국 975개 수질측정망을 운영한다.

어 의원은 "농업용수로도 부적합한 저수지나 담수호가 전체의 10%에 달한다는 것은 심각한 문제"라며 "농업용수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정부와 관계기관은 수질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1a등급 1b등급 2등급 3등급 4등급 5등급 6등급 초과계
975 174 279 198 143 85 77 19 96
(9.8%)
경북 161 8 28 34 37 26 21 7 28
충남 118 7 27 22 24 15 19 4 23
전남 230 55 86 40 18 15 14 2 16
전북 115 22 30 27 17 8 8 3 11
경기 56 0 14 14 13 9 4 2 6
경남 115 47 31 23 8 2 3 1 4
인천 14 0 0 1 5 5 3 0 3
대구 7 0 0 2 2 0 3 0 3
충북 78 3 29 26 14 4 2 0 2
서울 0 0 0 0 0 0 0 0 0
부산 3 0 3 0 0 0 0 0 0
광주 4 0 0 1 2 1 0 0 0
대전 2 1 0 1 0 0 0 0 0
울산 11 4 4 2 1 0 0 0 0
세종 1 0 0 0 1 0 0 0 0
강원 60 27 27 5 1 0 0 0 0
제주 0 0 0 0 0 0 0 0 0

e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