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판문점 견학 1년 만에 재개…유엔사 "날짜 곧 공개"

송고시간2020-09-28 13:33

댓글

아프리카돼지열병·코로나19 겹치며 작년부터 잠정 중단

판문점 방문한 이인영 통일부 장관
판문점 방문한 이인영 통일부 장관

(서울=연합뉴스) 판문점을 방문한 이인영 통일부 장관(가운데)이 16일 오전 경기 파주시 판문점 군정위회의실에서 JSA 관계장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2020.9.16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까지 겹치며 중단됐던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견학이 약 1년 만에 재개된다.

유엔군사령부는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로버트 에이브럼스 유엔군 사령관(주한미군 사령관 겸임)이 한국 정부와 코로나19 완화 조치와 관련한 검토와 협의를 거쳐 일반인들이 조만간 판문점 정기 견학을 시작하도록 승인했다"고 밝혔다.

또 한국 정부의 돼지열병 방역 성과를 평가하며 "비무장지대(DMZ) 출입 제한을 해제했다"며 "곧 일반 대중에게 재개 날짜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르면 내달 시작될 것으로 보이는 판문점 견학 재개는 약 1년 만이다.

정부와 유엔사는 지난해 경기도 파주시에서 발생한 돼지열병 확산 방지 차원에서 협의를 통해 10월 1일부터 판문점 견학을 전면 중단했다. 올해 코로나19까지 발생하면서 견학 중단 방침이 유지됐다.

유엔사는 "돼지열병과 코로나19 상황을 지켜보며 판문점을 방문하는 모든 일반인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필요한 모든 완화 조치를 마련하도록 지속적으로 한국 정부와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hin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