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국내 코로나19·독감 동시감염 현재까지 3명 확인…2월말 발생

송고시간2020-09-28 14:42

댓글

"코로나19 유행했던 대구·경북지역서 주로 확인…중증은 아냐"

외국서도 동시감염 사례…중국 2.7%·터키 2%·미국 0.9%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김서영 기자 = 올 가을·겨울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인플루엔자(독감)가 동시에 유행하는 이른바 '트윈데믹'(twindemic)이 우려되는 가운데 실제로 두 바이러스에 동시에 감염됐던 사람이 3명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은 28일 정례 브리핑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둘 다 양성으로 나온 사례가 있다"면서 "우리나라에서도 수탁 검사기관이 검사한 사례가 3건 정도 확인된 보고가 있다"고 밝혔다.

정 본부장은 "확인 시점은 주로 인플루엔자 유행이 끝나기 전인 2월 말이었고, 코로나19가 같이 유행했던 대구·경북지역에서 주로 확인이 됐다"면서 "(동시 감염) 3건에 대한 임상증상 등은 더 확인해야 하지만 중증은 아닌 것으로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정 본부장에 따르면 국내뿐 아니라 외국에서도 이런 동시 감염 사례가 확인된 바 있다.

국가별로 보면 중국 2.7%, 터키 2%, 미국 0.9% 등이다. 미국의 경우 116건 중 1건이 동시감염 사례로 분류됐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s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