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故 노회찬 삶 조명한 다큐멘터리, '전주시네마프로젝트' 선정

송고시간2020-09-28 15:12

댓글
'노회찬, 6411' 티저 영상 캡쳐.
'노회찬, 6411' 티저 영상 캡쳐.

[전주국제영화제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고(故) 노회찬 전 의원의 삶을 다룬 다큐멘터리가 내년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된다.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는 노 전 의원의 철학과 삶을 조명한 다큐멘터리 '노회찬,6411'을 '전주시네마프로젝트2021'로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조직위는 "이번 다큐멘터리는 진보정치에 일생을 바친 한 정치인과 그가 줄곧 추구한 신념, 철학을 주제로 한 작품"이라며 "일관된 고민을 하는 전주국제영화제와 닮은 영화였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노회찬, 6411'은 명필름이 제작하고 노회찬재단이 공동제작하는 프로젝트로, 노 전 의원의 생을 곱씹는 첫 번째 다큐멘터리 영화다.

다큐멘터리 제목은 노 전 의원이 2011년 정의당 대표 수락 연설에서 언급한 '6411번 새벽 버스'에서 따왔다.

이는 이후 꼭두새벽부터 버스에 몸을 싣고 일터로 나가는 서민 등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상징으로 자리 잡았다.

'노회찬, 6411'은 2021년 노 전 의원 3주기에 맞춰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에서 만날 수 있다.

d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