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공지능으로 일자리 위기 극복"…학습용데이터 구축사업 출범

송고시간2020-09-29 10:00

댓글

크라우드소싱 방식 도입…참여인력 처우 개선 약속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9일 서울 포스트타워에서 데이터 댐 프로젝트의 일환인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사업' 출범식과 상생 협약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데이터 댐 사업은 14만여개 공공데이터를 민간이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사업은 서비스 개발에 필요한 10대 분야 150종 데이터를 구축하는 것이 골자다.

이날 행사에는 장석영 과기정통부 2차관과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NIA) 원장, 최영해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회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사업 수행기관들은 이날 출범식에서 양질의 데이터를 구축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일자리 위기 극복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신현우 서울대학교병원 교수는 수면무호흡증 등 수면장애 질환을 해결하고자 수면 질 검사 데이터 1만여건을 구축하고, 그간 수작업으로 진행하던 수면장애 판독을 자동화해 수면 질 향상 서비스를 개발하겠다고 설명했다.

상생 협약식에서는 크라우드소싱 참여기관들이 크라우드 워커의 처우 개선과 성장 지원을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크라우드소싱은 국민이 언제 어디서나 데이터 구축 과정에 참여할 수 있는 방식이고, 크라우드 워커는 크라우드소싱에 참여하는 인력을 일컫는다.

상생협약은 과기정통부, 한국정보화진흥원,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 72개 주관 수행기관, 105개 크라우드소싱 참여기관과 크라우드 워커 간에 체결됐다.

과기정통부는 추후 이행실적 평가를 거쳐 우수기업과 기관을 시상할 계획이다.

장 차관은 "오늘 출범식이 인공지능 시대 미래를 선도하고 코로나 발 일자리 위기를 극복하는 발판이 되고, 상생 협약식에 참여한 모든 인력 처우가 개선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ung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