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아찔한 '도로위 시한폭탄'…적재불량 차량 3년새 11%↑

송고시간2020-09-30 11:00

댓글
화물차 적재 위반
화물차 적재 위반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도로 위 시한폭탄'으로 불리는 적재 불량 차량이 늘고 있고, 낙하물로 인한 교통사고도 줄을 잇고 있다.

30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장경태 의원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제출받은 '도로 위 낙하물로 인한 교통사고 현황'에 따르면 낙하물 사고는 2016년 46건, 2017년 43건, 2018년 40건, 2019년 40건으로 매해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

이 같은 낙하물 사고의 주원인인 적재 불량 단속 적발 건수는 2016년 7만2천120건에서 2019년 8만352건으로 11%가량 증가했다.

장 의원은 "신고와 계도로 이뤄지는 적재 불량 단속 시스템을 재정비하고 적재물 낙하를 원천적으로 막을 수 있도록 화물차량 박스화 등을 추진해야 한다"며 "범칙금 4∼5만원 수준인 벌칙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cho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