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추석 앞두고 5조 풀렸다…'비대면 한가위'로 작년보다 줄어

송고시간2020-09-29 12:00

댓글

한은 순발행액…관광객 많은 제주·강원에서는 많이 늘어

한은 추석 자금 방출
한은 추석 자금 방출

(서울=연합뉴스) 추석 연휴를 앞둔 24일 서울 강남구 한국은행 발권국에서 현금 운송 관계자들이 추석 자금 방출작업을 하고 있다. 2020.9.24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추석 연휴를 앞두고 약 5조원이 시중에 풀렸다.

한국은행은 추석 전 10영업일(9월 16∼29일) 동안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 순발행액(발행액-환수액)이 5조155억원이라고 29일 밝혔다.

추석을 앞두고 풀린 돈의 규모는 지난해(5조406억원)보다 0.5% 감소했다.

올해는 작년보다 추석 연휴가 하루 더 길고 월말 자금 수요까지 겹쳤지만, 이미 상반기 중에 예비용 자금 성격의 돈이 많이 풀린 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귀성객의 이동 축소 영향으로 순발행액이 준 것으로 한은은 분석했다.

지역별 순발행액은 관광객이 많이 몰리는 제주본부(+62.6%)와 강원본부(+25.7%)에서 특히 많이 증가했고, 한은 본부(-1.1%)나 대구경북본부(-13.4%) 등 다른 지역 본부에서는 대체로 감소했다.

[한국은행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은행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o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