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주호영 "秋·아들 불기소, 무도한 일…특검 추진"

송고시간2020-09-29 10:35

댓글
국민의힘 화상의총
국민의힘 화상의총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화상 의원총회를 하고 있다. 2020.9.29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나확진 기자 =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29일 검찰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특혜휴가 의혹'과 관련해 관련자들을 모두 무혐의로 불기소한 것에 대해 "무도한 일"이라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화상으로 열린 의원총회에서 "공무원 피살에 국민의 관심이 고조됐고, 추석 시작으로 언론이 조용한 틈을 타 (검찰이) 털어버리려 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대법원 판례상 휴가 명령서가 없으면 군무이탈인데, 명령서가 없는 것은 분명하고 구두보고를 누가 했는지 밝혀지지도 않았음에도 무혐의가 됐다"고 말했다.

또 "추미애 장관과 같은 편이 돼서 수사를 방해·왜곡했던 김관정 검사장이 수사를 지휘하는 동부지검장으로 가서 무혐의를 했다"고 주장했다.

주 원내대표는 의원총회 후 기자들을 만나 "동부지검의 수사는 부실투성이일 뿐 아니라 은폐 공모·방조에 가깝다"면서 "국회에서 특검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ra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