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개천절 서울 도심서 집회·차량시위로 주요도로 정체 예상

송고시간2020-09-29 11:12

댓글

경찰, 대중교통·우회로 이용 당부

'도심내 집회금지'
'도심내 집회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도심내 집회 금지' 안내판이 설치돼 있다. 정부는 개천절에 예고된 도심집회에 대해 엄정 대응하겠다는 방침을 발표했다. 2020.9.29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우리 기자 = 개천절이자 토요일인 다음달 3일 정부의 집회 제한 방침에도 불구하고 일부 단체가 집회와 차량시위를 강행하기로 하면서 도심 곳곳이 통제될 예정이다.

29일 경찰 등에 따르면 '새로운 한국을 위한 국민운동'은 10월 3일 오후 여의도 전국경제인연합회 회관에서 광화문 광장을 거쳐 서초경찰서까지 차량 200대 규모로 행진을 하겠다고 신고한 상태다.

광복절 집회를 주도했던 단체인 '8·15 비상대책위원회' 역시 같은 날 광화문 광장에서 1천여명이 참가하는 집회를 열겠다고 예고했다.

경찰은 방역당국의 집회금지 기준에 따라 모두 금지 통고를 했으나 이들 단체가 법원에 집행정지 신청을 내면서 집회가 예정대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광화문광장 등 도심권 주요 도로에서 교통 혼잡이 클 것으로 보인다"며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부득이 차를 운행한다면 해당 시간대 정체 구간을 우회해달라"고 당부했다.

서울시는 통제 구간의 버스 노선을 임시로 조정할 예정이다. 임시 조정되는 버스 노선은 서울시 다산콜센터(☎ 120)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집회·행진·행사 시간대 자세한 교통상황은 서울경찰청 교통정보 안내 전화(☎ 02-700-5000),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www.spatic.go.kr), 카카오톡(서울경찰교통정보)에서 확인할 수 있다.

iroow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