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진보당 "안산시의원 33% 다주택자…실거주외 주택 매각해야"

송고시간2020-09-29 11:27

댓글

(안산=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진보당 경기 안산시위원회는 29일 "안산시의원 21명 중 33.3%인 7명이 2주택 이상 다주택 소유자"라며 실거주 외 주택의 매각과 이해관계 상임위 배제를 요구했다.

안산시의회
안산시의회

[안산시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진보당이 공직자 재산공개 자료를 분석한 것을 보면 다주택 소유 안산시의원은 더불어민주당 박은경·김동수·송바우나·한명훈 의원, 국민의힘 윤태천·이기환 의원, 무소속 정종길 의원이다.

이 가운데 박은경 의원은 지역구에 1채, 강원도 평창과 인천 남동구에 5채 등 모두 6채의 주택을 갖고 있으며, 나머지 의원들은 모두 2채씩을 소유하고 있다.

진보당은 "부동산 불평등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고위 공직자들부터 부동산 투기 단절에 나서야 한다"며 "다주택 소유 안산시의원들은 실거주 외 주택 매각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다주택자 및 부동산 부자인 시의원은 이해관계 상임위에서 빠져 달라고 요구했다.

kwa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