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얼쑤 좋다" 경복궁 근정전 앞 BTS 무대, 美방송 타고 세계로(종합)

송고시간2020-09-29 16:34

댓글

역동적 춤사위로 '아이돌' 열창…미국 NBC '팰런쇼' BTS 주간 첫무대

경복궁 근정전 앞에서 무대를 한 그룹 방탄소년단(BTS)
경복궁 근정전 앞에서 무대를 한 그룹 방탄소년단(BTS)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오보람 기자 = "얼쑤 좋다!", "지화자 좋다!"

경복궁의 중심 건물이자 궁궐 건축의 정수로 평가되는 근정전 앞에서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힘찬 추임새와 함께 '아이돌'(IDOL) 무대를 펼쳤다.

이 장면은 미국 NBC 인기 프로그램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이하 팰런쇼)를 통해 전세계 '아미'(방탄소년단 팬) 들에게 전해졌다.

방탄소년단이 28일(미국 현지시간) 경복궁 근정전 앞마당 무대로 팰런쇼 'BTS 주간'(BTS Week)의 문을 열었다. 팰런쇼가 방탄소년단을 집중 조명하기 위해 닷새간 특별 편성한 특별 주간기획의 첫 회다.

이날 선보인 '아이돌'은 방탄소년단이 2018년 발매한 리패키지 앨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 타이틀곡이다. "얼쑤 좋다", "지화자 좋다", "덩기덕 쿵더러러" 같은 추임새 등 한국적 요소를 포함하고 있다.

일곱 멤버는 저고리 깃과 고름, 노리개 등 한복을 재해석한 무대 의상을 입고 보름달 아래 근정전을 배경으로 등장했다. 카리스마 있는 표정, 역동적 춤사위와 함께 '아이돌'을 열창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이번 퍼포먼스에 대해 "한국의 멋과 아름다움을 전 세계에 알렸다"고 소개했다.

방탄소년단은 2015년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열린 KBS '열린음악회'에 참여해 공연한 적이 있기는 하지만, 대중음악인이 경복궁에서 단독 무대를 펼친 것 자체가 매우 드문 일이다.

국보 제223호인 경복궁 근정전은 조선 시대 임금 즉위식이나 대례 등을 거행하던 곳이다.

방탄소년단 측은 문화재청 허가를 받고 최근 경복궁에서 사전 녹화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인류의 유산인 궁·능을 온라인으로라도 전세계인들이 같이 즐길 수 있으면 하는 취지에서, 보존의 안전을 고려하면서 대중문화계와 잘 협치하려 한다"며 "이번이 하나의 좋은 전범이 되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정 청장은 "우리 문화유산에 대한 방탄소년단의 이해의 깊이가 상당했다"며 멤버들이 문화유산을 잘 지켜준 문화재청에 감사하다는 뜻을 표하기도 했다고도 전했다.

NBC '팰런쇼'서 '다이너마이트'를 선보인 그룹 방탄소년단(BTS)
NBC '팰런쇼'서 '다이너마이트'를 선보인 그룹 방탄소년단(BTS)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편 방탄소년단은 이날 '팰런쇼'에서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정상을 차지한 '다이너마이트'도 불렀다.

진행자 지미 팰런, '팰런쇼'의 라이브 밴드 더 루츠(The Roots)와 호흡을 맞춰 비트박스, 연주와 함께 '다이너마이트'를 선보였다. 정국, 진, 뷔, 지민, 제이홉, RM(알엠) 등 멤버들 이름이 영어와 함께 한글로 나오기도 했다.

지미 팰런은 'BTS 위크' 시작을 알리며 "방탄소년단은 빌보드 '핫 100' 차트 1위를 차지한, 세계 최고의 밴드"라고 소개했다.

방탄소년단은 현지시간 다음 달 2일까지 매일 이 프로그램에 출연해 다양한 무대와 스페셜 코너, 인터뷰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ramb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