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 내년 세계자연유산축제로 재선정

송고시간2020-10-01 07:00

댓글

국비 지원받아 사전예약·비대면으로 운영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주 세계자연유산 가치를 알린 세계유산축전이 내년에도 또 개최된다.

세계자연유산축전 만장굴 탐험대 행사
세계자연유산축전 만장굴 탐험대 행사

[제주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도는 2021년 세계자연유산축전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이 문화재청의 세계유산축전 공모사업에 재선정돼 국비 지원을 통해 개최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내년 축전에는 제주와 더불어 경북 안동시(도산서원, 병산서원, 봉정사, 하회마을), 충남·전북(백제 역사유적지구), 수원 화성 등 총 4개 지역이 참여한다.

도는 내년 세계유산축전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사전 예약제로 운영하고 비대면 온라인 콘텐츠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 제주 문화 및 예술, 관광 자원을 뽐낼 예정이다.

올해 세계유산축전은 지난 4일부터 20일까지 열렸으며, 지난 21일 '세계유산축전 기념 실경공연'과 '세계자연유산 숨길 순례단' 해단식을 끝으로 마무리했다.

kos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