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추석 전 총 184만명에 2조원 지급

송고시간2020-09-30 09:00

댓글

추석 연휴에도 신청 받아…10월 5일 지급 예정

늘부터 특고 지원금 지급…소상공인·청년구직지원금 신청접수
늘부터 특고 지원금 지급…소상공인·청년구직지원금 신청접수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4차 추가경정예산안에 담긴 지원금이 지급되기 시작하는 24일 서울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서울중부센터에서 시민들이 관련 상담을 받고 있다. 소상공인 새희망자금은 이날부터 신청을 받는다. 2020.9.24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30일 소상공인 새희망자금을 24일부터 전날까지 184만명에게 1조9천746억원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지원금을 받은 인원은 추석 전 신속 지급 대상자(241만명)의 76%에 달하고, 금액은 신속 지급 대상 금액(2조5천700억원)의 77% 수준이다.

전날 낮 12시 기준으로 신청자는 총 186만명이지만 계좌오류 등으로 실제 지급 규모와 차이가 있었다.

중기부는 전날 오후 2시 추석 전 신속 지급 대상자 241만명 중 미신청자 55만명에게 새희망자금 신청을 안내하는 문자메시지를 재발송했다.

정부는 추석 연휴 기간에도 온라인을 통해 신청을 계속 받으며 이 기간 신청분은 연휴 직후인 10월 5일 지급할 예정이다.

이은청 중기부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추석 연휴 기간에도 신청을 받고 있으니 아직 신청하지 않으신 소상공인은 문자 수신 여부와 상관없이 전용 홈페이지에 접속한 뒤 신속 지급 대상 여부를 확인하고 신청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추석 연휴 이후에는 지방자치단체에서 제출받은 특별피해업종 명단을 바탕으로 신속 지급 대상자를 단계적으로 추가하고 안내 문자메시지를 발송하는 등 지급 절차를 계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새희망자금은 매출이 감소한 일반업종 소상공인에게는 100만원씩 주고 노래연습장·PC방·유흥주점 등 영업이 중단된 집합금지업종에는 200만원을 지급한다. 또 일반음식점·커피숍 등 영업 제한 업종에는 150만원을 지급한다.

일반업종은 지난해 연 매출이 4억원 이하이고 올해 상반기 월평균 매출액이 지난해 월평균 대비 감소한 소상공인이 대상이다. 특별피해업종은 8월 16일 이후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로 집합금지 또는 영업 제한 조치를 받은 업종이 해당한다.

kak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