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터넷쇼핑·배달 등 무점포소매 판매 역대 최고

송고시간2020-10-01 08:31

댓글

면세점에선 지갑 안 열려…1년 새 판매 34% 급감

온라인쇼핑 (PG)
온라인쇼핑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세종=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영향으로 비대면 소비가 늘어나면서 8월 인터넷 쇼핑·홈쇼핑·배달 등 무점포소매 판매가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반면 면세점은 여행 등 감소 영향으로 판매에 직격타를 맞았다.

1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8월 무점포소매 판매액지수(이하 불변기준, 2015년=100)는 207.9(잠정)로 1년 전보다 30.3% 증가하면서 관련 통계 작성이 시작된 2000년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 지수는 국내에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하기 시작한 2월에 작년 동월 대비 27.6% 증가한 데 이어 8월까지 줄곧 두 자릿수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실제 판매액 또한 급격하게 늘었다. 8월 무점포소매 판매액(경상금액)은 약 8조4천165억원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32.6% 증가했다.

이처럼 무점포소매 판매가 급증한 것은 8월 중순부터 코로나19가 급격히 재확산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고 음식점과 카페 등의 이용이 제한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무점포소매는 매장 없이 인터넷, 홈쇼핑, 배달, 방문 등의 방법으로 상품을 판매하는 방식을 의미한다.

반면 여행과 공항 이용 등이 줄면서 면세점은 판매에 직격타를 맞았다.

면세점 판매액지수는 190.8로 1년 전과 비교해 34.1% 급감했다.

판매액 역시 1조4천442억원에 그치면서 1년 전보다 33.9% 줄었다.

면세점 판매액은 올해 1월까지만 해도 2조원대였으나 2월 들어 1조1천억원으로 거의 반 토막이 난 뒤 줄곧 1조원대 초중반을 오가고 있다.

mskwa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