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기자협·사진기자협, '기자얼굴 공개' 추미애에 "언론자유 침해"

송고시간2020-10-16 18:08

댓글

'좌표 찍기' 사과·해당 글 삭제·해당 기자에 사과 요구

한국기자협회
한국기자협회

[한국기자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한국기자협회와 한국사진기자협회는 16일 자택 앞에서 취재하던 사진기자의 얼굴을 공개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규탄하는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성명은 "이른바 언론인 '좌표 찍기'를 통해 국민의 알 권리와 헌법이 보장하는 '언론의 자유'를 침해한 행위에 분노를 금치 못한다"고 비판했다.

또한 "해당 기자는 관용차를 타고 출근하는 추 장관의 출근길 표정을 취재하기 위해 자택 앞에 대기하고 있었고, 추 장관이 말한 현관 앞 취재는 없었다고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추 장관이 '공문을 보냈음에도 언론이 뻗치기를 계속하겠다고 한다'고 밝힌 것에 대해서도 "공문은 받은 적도 없다. 그저 출입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취재에 협조 요청을 했을 뿐"이라고 반박했다.

이들 협회는 추 장관에게 언론의 취재를 제한하지 말 것과 '좌표 찍기'한 것에 공개로 사과하고 해당 글을 삭제할 것, '좌표 찍기'에 고통 받고 있는 해당 기자에게 직접 사과할 것 등을 요구했다.

'기자가 출근 방해' 사진 찍어 SNS 올린 추미애
'기자가 출근 방해' 사진 찍어 SNS 올린 추미애

(서울=연합뉴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15일 자택 앞에서 취재 중이던 한 민영 뉴스통신사 기자의 사진을 찍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리며 "출근을 방해한다"고 비판했다. 2020.10.15 [추미애 장관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justdus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