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EU, 국제사회 '그린뉴딜 공조' 강화한다

송고시간2020-10-20 17:00

댓글

'한국-유럽연합 그린딜 정책협의회' 2차 회의 개최

한-EU, 국제사회 '그린뉴딜 공조' 강화한다 - 1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환경부는 20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 사무소를 화상으로 연결해 '한-유럽연합(EU) 그린딜 정책협의회' 제2차 회의를 열고 그린뉴딜 협력과 국제무대 공조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 우리나라 측은 안세창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이, 유럽연합 측은 아스트리드 슈마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환경총국 글로벌 지속가능발전 국장이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올해 7월 열린 제1차 정책협의회에서 양측은 그린뉴딜 정책 추진 전반에 대한 현황을 공유하고, 향후 분야별 세부논의를 위한 2차 회의 개최를 약속한 바 있다.

이번 2차 협의회에서는 최근 그린뉴딜 정책의 추진 동향을 공유하고 생태복원, 순환경제, 녹색금융 및 그린뉴딜 국제협력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환경부는 그린뉴딜을 ▲ 재정투입 ▲ 민간투자(펀드·금융), ▲ 법·제도 개선 ▲ 지역 확산의 4개 축으로 추진 중이라고 소개하고, 유럽연합은 2030년 온실가스 감축 목표 조정 및 2050년 탄소중립 등 유럽기후법 제정안 논의와 관련된 최근 동향을 설명했다.

아울러 내년 우리나라에서 개최하는 제2차 '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P4G) 정상회의를 계기로 추진 중인 '글로벌 그린뉴딜 연대' 선언 등 국제무대에서 그린뉴딜의 확산을 위한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bookmani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