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日, 러시아 도쿄올림픽 사이버 공격 확인되면 항의 검토

송고시간2020-10-20 15:27

댓글

가토 관방장관 "악의적인 사이버 공격은 간과할 수 없다"

도쿄올림픽·패럴림픽(CG)
도쿄올림픽·패럴림픽(CG)

[연합뉴스TV 제공]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일본 정부는 러시아군이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표적으로 사이버 공격을 시도했다는 영국 정부의 발표가 사실로 확인되면 러시아 측에 항의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교도통신이 2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정부 고위 관계자는 영국 정부의 발표와 관련해 사실관계가 확인되면 러시아 측에 항의 등을 검토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앞서 도미닉 라브 영국 외무장관은 전날(현지시간) 러시아군 정보기관인 정찰총국(GRU)의 '74455' 조직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와 스폰서 등에 대해 사이버 공격을 시도했다고 밝혔다.

라브 장관은 구체적으로 어떤 공격이 가해졌는지, 성공했는지는 밝히지 않았지만, 가짜 웹사이트와 주요 인물을 가장한 온라인 계정을 만들어 해킹 시도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가토 가쓰노부(加藤勝信) 일본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러시아의 사이버 공격 관련 질문에 "개별 사안에는 논평을 피하고 싶다"면서도 "민주주의 기반을 흔들 수 있는 악의적인 사이버 공격은 간과할 수 없다"고 밝혔다.

교도통신은 "러시아는 도핑 문제로 양 대회(도쿄올림픽·패럴림픽)에서 제외 처분을 받아, (이에) 반발해 방해 공작을 계획했을 가능성도 있다"고 진단했다.

hoj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