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종철 '폭넓은 증세' 꺼내자 최재성 "상황상 어렵다"

송고시간2020-10-21 17:14

댓글
문 대통령 축하난 전달받는 김종철 대표
문 대통령 축하난 전달받는 김종철 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정의당 김종철 대표(오른쪽)가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으로부터 문재인 대통령의 축하난을 받고 있다. 2020.10.21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정의당 김종철 대표는 21일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에게 "금기를 깨는 데 대해서 부담 없이 나설 테니 대통령과 정부도 화답해달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날 최 정무수석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저소득층을 포함한 증세 의제를 언급, "제가 보기에는 더 많은 국민이 좀 더 부담해서 더 많은 복지를 누리는 데 동의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우리나라에서 표를 얻고자 한다면 모든 계층의 세금을 깎고 초고소득층만 올린다고 하면 되지만 그건 불가능하다"며 "문재인 대통령도 반드시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최 수석은 "우리 사회가 안고 있는 아주 근본적인 고민"이라고 답했다.

다만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상황에서는 저소득자와 영세 자영업자의 부담을 줄여야 한다"며 "상황적으로는 논의를 지속시키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한편 최 수석이 "김 대표를 보면 자연스럽게 정책 이야기가 나온다"고 하자, 김 대표는 "우리 추미애 법무부 장관님 왜 저러시냐 이런 이야기는 안 한다"며 농담조로 화답했다.

km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