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靑일자리수석 "공정경제3법, 시장활력 높여…일자리 안 줄어"

송고시간2020-10-21 18:51

댓글

"민간 기업도 어려운 상황서 최대한 채용 목표 달성해주길 기대"

황덕순 청와대 일자리수석
황덕순 청와대 일자리수석

[촬영 한상균]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황덕순 청와대 일자리수석은 21일 상법·공정거래법·금융그룹감독법 등 '공정경제 3법'이 채용 시장을 위축시킬 것이라는 일각의 주장에 "시장 활력을 높이는 길"이라고 반박했다.

황 수석은 이날 KBS 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 출연해 "공정경제 3법은 공정시장을 만드는 정책으로, 그것 때문에 일자리가 줄어들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이같이 밝혔다.

황 수석은 미국 정부가 20일(현지시간) 구글에 대해 반(反)독점소송을 제기한 것을 언급하면서 "(소송을 제기했으나) 어느 누구도 미국 정부를 반기업 정부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시장 공정성을 어떻게 회복할지가 시장에 참여하는 주체들이 상생하는 길"이라며 공정경제 3법의 당위성을 역설했다.

황 수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용 상황과 관련해 "5월부터 회복되는 흐름을 보이다가 8월 중순 이후 코로나가 재확산하며 위축됐으나, 다음 달부터는 회복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연초에 계획한 공무원·공공기관 채용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라며 "민간 기업도 어려운 상황이지만 최대한 채용 목표를 달성해주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황 수석은 과로사로 추정되는 택배 노동자들의 잇따른 사망에 대해 "누적돼 온 택배산업의 문제가 터진 것"이라며 "이해당사자와 협의해 근본적으로 과로를 예방할 수 있는 생활물류서비스 발전법 등의 입법을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임신이나 질병 등 아주 예외적 상황이 아니면 산재보험 적용에서 제외되지 않게 이번 국회에서 입법을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kjpar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