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울산시의회 "일본,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계획 즉각 철회하라"

송고시간2020-10-22 15:24

댓글
울산시의회, 일본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계획 철회 촉구
울산시의회, 일본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계획 철회 촉구

(울산=연합뉴스) 22일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시의원들이 일본의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계획의 철회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10.22 [울산시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ongtae@yna.co.kr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의회 의원 일동은 "일본은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계획을 즉각 철회하라"고 22일 촉구했다.

의원들은 이날 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 오염수를 해상으로 방류하겠다는 계획을 일방적으로 발표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방사능 오염수는 해양 생태계와 환경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다"며 "당장 우리나라 수산물 안전성이 위협받고, 국민 건강은 물론 국가 경제에도 피해를 끼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해류 흐름을 보면 방사능 오염수 방류의 직격탄을 맞을 울산 앞바다는 어쩌면 황무지로 전락할지도 모른다"며 "수산업 경쟁력 약화는 불가피하고, 종사자들의 몰락을 몰고 올 수도 있다"고 우려했다.

의원들은 "가장 인접한 우리나라 정부와 국민 반대에도 불구하고 방류를 강행할 경우, 모든 문제는 전적으로 일본 정부 책임"이라며 "시의회는 일본이 방류 방침을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하며, 불응할 경우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동원해 맞설 것을 천명한다"고 강조했다.

yongt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