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어디서 삿대질" "한대 치겠다"…월성1호기 국감 난장판

송고시간2020-10-22 17:31

댓글
산자위 국감, 월성1호기 감사결과 충돌로 파행
산자위 국감, 월성1호기 감사결과 충돌로 파행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 종합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송갑석 의원(왼쪽)이 월성1호기 감사원 감사 결과에 대한 국민의힘 김정재 의원(오른쪽)의 질의 내용에 항의하며 다가가자 이철규 야당 간사가 만류하고 있다. 2020.10.22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규빈 기자 = "어디서 끼어들어", "한대 치겠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송갑석 의원과 국민의힘 김정재 의원이 22일 국회 산자위 국정감사장에서 고성과 반말을 주고받으며 격한 감정싸움을 벌였다.

김 의원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월성 1호기의 경제성을 저평가하고 감사 자료를 삭제했다면서 "산업부 장관은 대통령 말 한마디에 엎드렸고 한수원 사장은 직원들을 내몰았다"고 언급한 것이 발단이었다.

송 의원이 "산업부 장차관이 무슨 대단한 범죄자인 줄 알겠다"며 유감이라고 하자, 김 의원은 "동료 의원 질의에 딴지 거는 게 기본적 예의인가"라고 즉시 반박했다.

송 의원은 "제 발언 시간이다. 어디서 끼어들고 있어"라면서 목소리를 높였고 김 의원 방향을 손가락으로 가리켰다.

이어 "어디서 삿대질"(김정재 의원), "질문에도 금도가 있어"(송갑석 의원) 등 고성과 반말이 이어지자 이학영 위원장은 서둘러 정회를 선포했다.

정회 뒤에도 송 의원은 김 의원 자리로 다가가 "내 발언에 왜 끼어드나"라고 항의했고, 김 의원은 "어디서 삿대질이야. 한대 치겠습니다"라면서 말싸움을 이어갔다.

야당의 월성1호기 감사결과 질의 내용에 항의하는 여당
야당의 월성1호기 감사결과 질의 내용에 항의하는 여당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부 종합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송갑석 의원이 월성1호기 감사원 감사 결과에 대한 국민의힘 김정재 의원의 질의 내용에 항의하고 있다. 2020.10.22 jeong@yna.co.kr

국감은 2시간여 지나 재개했다.

송 의원은 "목청이 높아진 과정에서 삿대질을 한 점 사과드린다"며 "발언 시간 도중에 김정재 의원이 발언해 다소 격앙됐던 것 같다"고 말했다.

김 의원도 "송갑석 의원이 간사로서 원활한 진행 애쓰시는 것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이학영 위원장은 "의사진행 발언하실 때 서로 얼굴 보지 마시고 제 얼굴만 보고 하시면 훨씬 톤다운될 것"이라고 말해 장내 분위기를 누그러뜨렸다.

rbqls1202@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