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불안한 노후…중노년층 스포츠토토 이용률 100% 이상↑

송고시간2020-10-23 06:00

댓글

임오경, 3년간 구매회원 현황 분석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최근 3년간 50대 이상 중·노년층의 스포츠토토 이용률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의원이 23일 공개한 스포츠토토 구매회원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이용자는 총 66만9천743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017년(48만1천987명)과 비교하면 2년 새 약 39%가 증가한 것이다.

연령대별로 보면 중·노년층 이용률이 가장 큰 폭으로 늘었다. 61세 이상이 2017년 3천980명에서 2019년 9천215명으로 132%, 51∼60세가 2017년 1만6천66명에서 2019년 3만5천216명으로 119% 증가했다.

이 기간 20∼30세 사이 청년층도 7만395명에서 14만4664명으로 늘어 106%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최근 3년간 스포츠토토 구매총액은 1조 7천86억여원에 달한다. 연평균 5600억원 규모의 시장이 형성된 셈이다.

임 의원은 "소득이 불안정한 사회초년생과 노후대비가 필요한 중·노년층에서 스포츠토토 구매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며 "미래에 대한 불안감에 극단적인 한탕주의로 빠지는 것을 경계해야 한다"고 밝혔다.

국감 질의하는 임오경 의원
국감 질의하는 임오경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minary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