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주, 강풍에 체감온도 '뚝'…"시설물 관리 유의"

송고시간2020-10-23 06:13

댓글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23일 제주는 구름 많고 바람이 강하게 부는 가운데 쌀쌀한 날씨를 보이겠다.

바람에 출렁이는 은빛 제주
바람에 출렁이는 은빛 제주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오전 2시를 기해 제주 남부 지역을 제외한 제주도 전역에 강풍주의보를 발효했다.

기상청은 23∼24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떨어지고, 바람도 초속 9∼16m로 매우 강하게 부는 등 체감온도가 낮아져 다소 춥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오전에는 구름이 많다가 오후에 차차 흐려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4도, 낮 최고기온은 16∼18도로 평년보다 4도가량 낮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한라산 정상부근에는 밤사이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으니, 등반객들은 등반길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 "강한 바람으로 인해 코로나19 선별진료소와 비닐하우스, 간판 등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해상에도 강한 바람이 불고 물결도 매우 높게 일겠다.

기상청은 제주 남부 앞바다를 제외한 제주도 전해상과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에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24일까지 제주도 전해상에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겠다고 예보했다.

bj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