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민주, 윤석열에 총공세…"정치인이 목표인가"

송고시간2020-10-23 10:32

댓글

"검찰중심주의, 공수처 필요성 강조해줄 뿐"

발언하는 김태년 원내대표
발언하는 김태년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정감사 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10.22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3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전날 국정감사 발언과 답변 태도를 두고 "인식이 우려스럽다"며 강도높은 비판을 쏟아냈다.

특히 윤 총장이 무소불위한 검찰 권력의 단면을 보여줬다며 공수처 설치를 강하게 밀어붙이려는 모양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총장은 권력기관에 대한 민주적 통제라는 민주주의의 기본원리를 제대로 이해 못 하는 것으로 보인다"며 "검찰은 헌정 질서 밖에 존재하는 특권집단, 국민 통제를 받지 않는 성역화된 권력기관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검찰이 민주적 견제와 균형에 따라 작동하도록 검찰 개혁을 지속해서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국회 법제사법위 소속인 김종민 최고위원은 "윤 총장의 이러한 행동은 검찰이라는 조직을 끌고 정치에 뛰어드는 정치 행위"라며 "공직자 개인으로서도 해서는 안 될 일이지만 검찰 조직에 상처를 내고 흔드는 일"이라고 비난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페이스북에 "윤 총장은 법적 논리를 내세웠지만, 대통령이 임명한 법무부 장관의 합법적 조치에 대해서 인정하지 않는 주장을 했다. 사실상 통제받지 않겠다는 뜻인가"라며 "검찰총장의 검찰 중심주의는 공수처의 필요성만 강조해 줄 뿐"이라고 꼬집었다.

답변하는 윤석열 검찰총장
답변하는 윤석열 검찰총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22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다양한 표정으로 답변하고 있다. 2020.10.22 toadboy@yna.co.kr

윤 총장의 태도가 검찰총장 본연의 것이라기보다는 정치적이었다는 주장도 줄을 이었다.

신동근 최고위원은 CBS 라디오에서 "어제 발언은 피감기관 증인으로서 발언으로는 부적절하다. 오히려 거의 정치인 수준의, 정치인을 목표로 두고 발언한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김남국 의원도 KBS 라디오에 출연, "정치적으로 충돌하고 여당 의원과 각을 세우는 발언과 일방적 주장만 했지, 정작 검찰총장으로서 사건에 관해 공부하고 사실관계 확인하는 모습은 없었다"며 "검찰이 수사를 통해 정치에 개입해 정치를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cho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