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금융지주회장 연임 두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시각차

송고시간2020-10-23 11:28

댓글

은성수 "주주·이사회 감시가 맞는 방향"…윤석헌 "규제 필요"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3일 금융지주 회장의 '셀프 연임' 문제와 관련해 "국민이 쳐다보고 있으니까 주주나 이사회 멤버들이 잘 감시하는 것이 맞는 방향"이라고 밝혔다.

은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대상 종합 국정감사에서 '황제처럼 군림하는 금융지주 회장들의 폐해를 막기 위해 대책이 필요하다'는 국민의힘 강민국 의원의 지적에 이같이 답했다.

은 위원장은 "정무위 의원들의 걱정이 있어 그런 것을 감안했으면 좋겠다는 말씀을 (금융지주 측에) 전하지만 누구는 되고, 누구는 안 되고 하는 것까지는 월권인 것 같아서 (개입을) 자제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같은 지적에 "셀프 연임하는 부분은 좀 더 강하게 규제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윤 원장은 "(금융지주 회장의) 책임과 권한이 비례하지 않는다는 지적에 공감한다"며 "(회장이) 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 더는 참가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종합감사 출석함 금감원장과 금융위원장
종합감사 출석함 금감원장과 금융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왼쪽 두번째)과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23일 국회 정무위원회 종합감사에 출석하고 있다. 2020.10.23 toadboy@yna.co.kr

kong7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