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성, 리그 5경기 연속 풀타임…킬은 시즌 첫 패배

송고시간2020-10-24 21:58

댓글
퓌르트와의 경기에 출전한 이재성
퓌르트와의 경기에 출전한 이재성

[홀슈타인 킬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이재성(28)이 독일 프로축구 2부 분데스리가 5경기 연속 풀타임을 소화했으나 소속팀 홀슈타인 킬의 시즌 첫 패배를 막지 못했다.

이재성은 24일 독일 킬의 홀슈타인-슈타디온에서 열린 그로이터 퓌르트와의 2020-2021 2부 분데스리가 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로 출전, 끝까지 그라운드를 누볐다.

이재성은 시즌 첫 공식 경기인 지난달 13일 릴라징엔-아를렌(5부리그)과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에서 전반전만 뛰었고, 이후 2부 분데스리가 정규리그 개막 이후엔 5경기 연속 풀타임을 소화했다.

뷔르츠부르크와의 4라운드에서 야니 제라의 결승 골을 어시스트해 이번 시즌 리그 첫 공격포인트를 작성했던 그는 이날은 골이나 도움을 추가하지는 못했다.

킬은 퓌르트에 1-3으로 져 리그 개막 3승 1무 이후 첫 패배를 당해 불안한 2위(승점 10)를 유지했다.

제라가 최전방, 이재성이 왼쪽에 선 킬은 전반 7분 파울 제구인, 28분에는 브라니미르 흐르고타에게 연이어 실점하며 끌려다녔다.

팀이 줄곧 밀리는 가운데 이재성은 전반 31분 제구인과 볼을 다툴 때 팔꿈치를 써 시즌 첫 경고를 받기도 했다.

킬은 후반 들어 공격 흐름이 활발해졌으나 후반 13분 호바르드 닐센에게 헤딩골까지 얻어맞았다.

후반 20분 알렉산더 뮐링의 만회 골이 나왔지만, 7분 뒤 파비안 레제가 볼 경합 과정에서 발을 높이 들어 올려 상대 선수 머리를 가격해 레드카드를 받으며 추격 분위기를 이어가지 못했다.

한편 다름슈타트의 백승호는 장크트 파울리와 홈 경기 명단에서 제외됐다.

다름슈타트는 후반 추가 시간 동점 골을 내주며 장크트 파울리와 2-2로 비겨 11위(승점 5)에 자리했다.

song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