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가수 '상위 1%' 63명 연소득 34억원…1%가 전체소득 53% 차지

송고시간2020-10-26 08:01

댓글

배우 '상위 1%' 180명 연소득 평균 17억원

공연
공연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세종=연합뉴스) 차지연 기자 = 가수 '상위 1%'는 연평균 34억원이 넘는 돈을 벌어들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위 1%가 전체 가수 소득의 53%를 차지할 정도로 '쏠림 현상'이 심했다.

가수 '상위 1%' 63명 연소득 34억원…1%가 전체소득 53% 차지 - 2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26일 국세청에서 받은 '2014∼2018년 업종별 연예인 수입금액 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8년 소득을 신고한 가수 6천372명이 벌어들인 연 소득은 총 4천95억원, 1인당 평균 소득은 6천428만원이었다.

2014년 총 4천855명의 연 소득 2천864억900만원보다 인원은 31.3% 늘고 소득은 43.0% 증가했다.

2018년 가수 중 소득 상위 1%인 63명은 2천171억6천만원을 벌어 전체 가수 소득의 53.0%를 차지했다. 1인당 평균으로는 34억4천698만원이었다.

가수 상위 1%의 1인당 소득은 나머지 99%의 1인당 소득 3천50만원의 113배에 달했다.

2014년에는 상위 1% 가수의 소득이 전체의 48.1%였는데 2018년에는 이 비율이 53.0%로 늘어 상위 소득 집중 현상이 커진 것으로 확인됐다.

탤런트와 MC 등 코미디언, 개그맨, 성우를 포함한 배우 등 업종 종사자 1만8천72명의 2018년 소득은 총 6천531억8천만원으로 1인당 3천614만원이었다.

배우 등 업종의 상위 1%인 180명의 소득은 3천64억6천만원으로 전체의 46.9%를 차지했고, 1인당 17억256만원으로 집계됐다.

모델은 2018년 8천179명이 866억2천900만원을 벌었고 1인당 1천59만원이었다.

모델 상위 1% 81명의 소득은 398억6천300만원으로 1인당 4억9천214만원 수준이었다.

양 의원은 "업종별로 연예인 소득 격차가 확대되는 추세"라며 "연예인의 투명한 수입 신고를 유도하는 것과 더불어 예술인 고용보험제도로 저소득 연예인들의 생계를 보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표] 2014~2018년 업종별 연예인 수입금액 현황(명, 백만원)

귀속
년도
구 분 배우 등 모델 가수
인원 수입금액 인원 수입금액 인원 수입금액
2014년 전 체 15,193 623,468 7,543 84,765 4,855 286,409
상위 1% 151 274,538 75 46,285 48 137,701
상위 10% 1,519 533,073 754 69,907 485 258,285
2015년 전 체 15,423 658,206 8,291 75,684 4,587 310,983
상위 1% 154 300,922 82 36,257 45 138,871
상위 10% 1,542 567,161 829 61,621 458 274,962
2016년 전 체 15,870 670,838 8,210 92,813 4,667 377,391
상위 1% 158 317,301 82 44,580 46 196,155
상위 10% 1,587 582,077 821 73,155 466 340,916
2017년 전 체 19,023 625,005 8,077 83,411 6,195 361,589
상위 1% 190 302,670 80 34,028 61 191,196
상위10% 1,902 545,963 807 62,574 619 328,192
2018년 전 체 18,072 653,180 8,179 86,629 6,372 409,578
상위 1% 180 306,460 81 39,863 63 217,160
상위 10% 1,807 565,504 817 68,459 637 382,013

※ 자료: 국세청, 양경숙 의원실

charg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