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터커·최형우 동반 112타점째+한승택 만루포…KIA, 삼성 완파

송고시간2020-10-25 17:02

댓글
KIA 타이거즈의 쌍포 최형우와 터커
KIA 타이거즈의 쌍포 최형우와 터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삼성 라이온즈와의 시즌 최종전에서 승리했다.

KIA는 25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치른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홈경기에서 삼성을 10-1로 완파했다.

KIA는 올해 삼성과의 전적을 10승 6패의 우세로 마쳤다.

'쌍포' 프레스턴 터커와 최형우가 승리에 앞장섰다.

최형우가 0-0인 2회 선두 타자로 나와 중월 솔로 아치를 그리자 터커는 3회 1사 1, 2루에서 우월 2루타로 두 명의 주자를 모두 홈으로 보냈다.

터커와 최형우는 나란히 시즌 112타점째를 수확해 이 부문 공동 4위를 달렸다.

KIA는 3-1로 앞선 7회 황대인의 1타점 적시타와 한승택의 그랜드 슬램, 최원준의 2점 홈런을 묶어 7점을 보태 승패를 갈랐다.

KIA 선발 임기영은 6⅓이닝을 1실점으로 호투해 삼성전 4연승과 함께 시즌 9승(10패)째를 따냈다.

삼성은 4회 구자욱의 우중월 홈런으로 영패를 면했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