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진천서 30대 키르기스스탄인 확진…충북 누적 185명

송고시간2020-10-25 18:07

댓글

(진천=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 진천군에서 30대 키르기스스탄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

25일 진천군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23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해 진천 거주지로 이동한 키르기스스탄 국적의 A(35)씨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무증상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해외 유입 코로나19
해외 유입 코로나19

[연합뉴스 자료사진]

A씨는 청주의료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는다.

방역 당국은 "입국 후 진천군이 운영하는 방역택시를 타고 거주지로 이동한 뒤 검체채취 검사를 받아 별도의 이동 동선은 없다"고 말했다.

충북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85명으로 늘었다.

jcpar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