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자축구 A대표팀, '자매 대결' 2차전서 2-0 완승

송고시간2020-10-26 16:05

댓글

최유리·추효주 전반 연속골

국가대표팀의 두 번째 골
국가대표팀의 두 번째 골

(파주=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26일 경기 파주스타디움에서 열린 여자축구 국가대표팀과 U-20팀의 경기. 국가대표 추효주가 두 번째 골을 넣은 뒤 동료 선수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0.10.26 hwayoung7@yna.co.kr

(파주=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여자축구 국가대표팀(A대표팀)이 20세 이하(U-20) 대표팀과의 두 차례 '자매 대결'을 모두 승리로 장식하며 자존심을 지켰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A대표팀은 26일 파주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세계 이마트 후원 스페셜 매치에서 전반 초반에 나온 최유리와 추효주의 연속골을 앞세워 허정재 감독이 지휘하는 U-20 대표팀에 2-0으로 완승했다.

이로써 A대표팀은 지난 22일 열린 1차전 1-0 승리에 이어 이번 2차전에서도 이겨 2전 전승으로 스페셜 매치를 마무리했다.

A대표팀이 전반 4분 만에 선제골을 뽑으며 기선을 제압했다.

최유리가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날린 왼발 슈팅이 골키퍼 조아라의 키를 넘어 골대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슈팅이 빗맞은 것이 오히려 득이 됐다.

일방적으로 공세를 펼친 A대표팀은 7분 뒤 추가 골까지 올렸다.

A대표팀 핵심 공격수인 추효주가 오른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문전에서 침착하게 마무리, 2-0을 만들었다.

최유리 '선제골'
최유리 '선제골'

(파주=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26일 경기 파주스타디움에서 열린 여자축구 국가대표팀과 U-20팀의 경기. 국가대표 최유리가 선제골을 넣고 있다. 2020.10.26 hwayoung7@yna.co.kr

U-20 대표팀은 후반 27분 강지우가 페널티킥을 얻어내 만회할 기회를 잡았다.

그러나 직접 키커로 나선 강지우의 첫 슈팅을 골키퍼 김정미가 쳐냈고, 강지우가 재차 날린 슈팅까지 김정미가 연달아 막았다.

이번 2연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해외팀과 평가전을 치르기 어려워진 상황에서 '집안싸움'으로라도 실전 경험을 쌓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A대표팀은 내년 2월 중국과의 2020 도쿄올림픽 최종예선 플레이오프를, U-20 대표팀은 내년 1월 코스타리카·파나마 U-20 여자 월드컵을 준비하고 있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