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의원직 상실 위기' 송성환 전북도의원 항소장 제출

송고시간2020-10-26 16:21

댓글
송성환 전 전북도의회 의장.
송성환 전 전북도의회 의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여행사 대표로부터 뒷돈을 받은 혐의(뇌물 수수)로 1심에서 '직위 상실형'을 선고받은 송성환(전 전북도의회 의장) 전북도의원이 항소했다.

26일 전주지법 등에 따르면 송 의원은 최근 변호인을 통해 법원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그는 사실오인 및 양형 부당을 항소 이유로 든 것으로 알려졌다.

송 의원은 도의회 행정자치위원장이던 2016년 9월 동유럽 연수를 주관한 여행사 대표 조모(69) 씨로부터 2차례에 걸쳐 775만원(현금 650만원·1천 유로)을 받은 혐의로 기소돼 징역 4개월에 집행유예 1년, 벌금 2천만원 등을 선고받았다.

이 형이 확정되면 송 의원은 의원직을 잃는다.

d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