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테슬라 머스크, 4차 스톡옵션 요건 충족…3조원대 평가 이익

송고시간2020-10-27 08:35

댓글

3분기 실적 호조로 시가총액·영업이익 목표 요건 달성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4차 스톡옵션을 행사할 요건을 충족함에 따라 3조 원대의 평가 이익을 거두게 됐다.

미국 경제전문 매체 포브스는 26일(현지시간) 테슬라가 지난 3분기에 좋은 실적을 올림에 따라 머스크는 4번째 스톡옵션을 행사할 자격을 얻었다고 보도했다.

테슬라는 지난 3분기 87억7천만 달러(9조9천100억 원) 매출을 올리며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고, 5분기 연속 흑자를 이어갔다.

머스크는 지난 2018년 테슬라 이사회로부터 12번에 걸쳐 스톡옵션을 행사할 권리를 부여받았고, 이번 3분기 실적 발표를 통해 4번째 스톡옵션 요건을 충족했다.

머스크는 4차 스톡옵션 요건인 6개월 평균 시가총액 2천500억 달러(282조5천억 원), 4분기 연속 누적 에비타(EBITDA, 법인세·이자·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 45억 달러(5조850억 원)를 달성했다.

포브스에 따르면 테슬라 시가총액은 현재 3천850억 달러(435조500억 원)이고, 4분기 연속 누적 에비타는 50억 달러(5조6천500억 원)를 넘었다.

이에 따라 머스크는 4차 스톡옵션을 통해 모두 844만 주를 주당 70달러에 받을 수 있는 권리가 생겼고, 이날 종가(420.28달러) 기준으로 시장에 내다 팔면 29억5천636만 달러(3조3천406억 원)의 평가 이익을 거두게 된다.

다만, 머스크는 스톡옵션 행사를 통해 취득한 주식을 5년간 보유해야 한다.

포브스 집계에 따르면 머스크 재산은 현재 919억 달러(103조8천470억 원)로 세계 5위 부자다.

jamin74@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