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외교부, 유승준 '인권침해' 주장에 "개인적 입장 표명"

송고시간2020-10-27 16:00

댓글

"비자 신청하면 여러 상황 검토해 발급 여부 결정" 원론적 답변

유승준(44·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 씨 (CG)
유승준(44·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 씨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 외교부는 27일 가수 유승준(44·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이 자신에 대한 입국 금지는 "인권침해"라며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입국 허가를 공개 요청한 것과 관련해 말을 아꼈다.

이재웅 외교부 부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유씨 주장에 대한 외교부 입장에 대한 질문에 "해당 신청인이 개인적으로 표명한 입장으로 이해하고 있다"며 "추가로 말씀드릴 사항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유씨에게 비자를 발급할 조건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비자 발급은 해당 영사가 제반 상황을 감안해서 발급하게 되는 재량사항"이라며 "비자 신청이 있을 경우 여러 가지 상황을 종합적으로 검토해서 비자 발급 여부를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원론적으로 답했다.

강 장관은 전날 국정감사에서 유승준이 최종 승소한 대법원판결 이후 재차 사안을 검토한 결과 비자 발급 불허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유씨는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강 장관을 향한 장문의 글을 올리고 "부디 저의 무기한 입국 금지 문제에 대해 다시 한번 고민해 주시고, 이제는 저의 입국을 허락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유씨의 공개 글에 강 장관이 답장할 계획이 있는지 묻는 말에 "없다"고 말했다.

gogo21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