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野, 경호처 '주호영 수색' 반발…대통령 입장 때 고성

송고시간2020-10-28 10:30

댓글
야당 항의 가운데 입장하는 문 대통령
야당 항의 가운데 입장하는 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2021년 예산안 시정연설을 위해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국회 본회의장에 국민의힘 의원들의 거센 항의 가운데 입장하고 있다. 2020.10.28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강민경 이동환 기자 = 28일 문재인 대통령의 국회 시정연설이 야당의 고성과 야유 속에 시작됐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환담장에 입장하는 과정에서 청와대 경호팀이 주 원내대표의 신원을 확인하고 신체 수색을 했다는 이유에서다.

국민의힘 의원들은 본회의장에서 선 채로 항의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야당 원내대표가 들어오는 과정에서 청와대 경호팀이 수색을 했다는 항의"라며 "사실을 확인한 후에 합당한 조치를 할 것"이라고 말했으나 야당의 항의는 잦아들지 않았다.

박 의장은 다시 "청와대에 합당한 조치를 요구하겠다"고 밝히고 "의원들도 시정연설을 경청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이 입장하자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전원 기립해 박수를 보냈지만 국민의힘 의원들은 일어서지 않았다.

박수와 고성이 엇갈리는 가운데 본회의장에 입장한 문 대통령은 야당 쪽으로는 별다른 시선을 두지 않고 의원들에게 목례를 건네며 곧장 연단으로 향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특검 요구하는 국민의힘
문재인 대통령과 특검 요구하는 국민의힘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오전 국회 예산안 시정연설을 위해 국회에 도착하자 국민의힘 의원들이 라임.옵티머스 사건 특검 촉구를 요구하고 있다. 2020.10.28 jeong@yna.co.kr

박 의장은 문 대통령의 시정연설 시작 직전 다시 한번 "일단 그런 일이 일어난 데 대해 유감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온 국민이 지켜보는 가운데 야당도 예의를 갖춰 경청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앞서 국민의힘 의원들은 문 대통령이 국회의사당 본관에 들어섰을 때도 양쪽으로 도열해 '국민의 요구 특검법 당장 수용하라' '특검법 거부하는 민주당은 각성하라' '특검으로 진실규명, 대통령은 수용하라' 등의 구호를 외쳤다.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시정연설 전 진행된 사전 환담에도 참석하지 않았다.

chom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