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30일부터 1천여개 여행상품 30% 할인…외식할인도 지원

송고시간2020-10-28 11:33

댓글

11월 4일부터는 100만명에 3만원·4만원 숙박 할인권 제공

브리핑하는 윤태호 방역총괄반장
브리핑하는 윤태호 방역총괄반장

보건복지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김다혜 기자 = 정부가 1천여 개 여행상품에 대해 30% 깎아주는 할인권을 제공하고 외식할인 지원 캠페인을 벌이기로 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28일 '숙박·여행·외식 할인권 등 관광 내수 재개방안'에 대한 논의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오는 30일부터 1천112개 여행상품에 대해 30% 할인을 제공하는 여행 할인권을 제공한다.

또 3회 외식을 할 때 4회차에 1만원을 환급해주는 외식할인지원 캠페인도 시행한다.

아울러 다음 달 4일부터는 여행자 100만명에게 3만원, 4만원 할인권을 제공하는 숙박 할인도 재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근로자 휴가지원 사업'과 '농촌관광 상품', '유원시설 이용 할인' 등도 이날부터 순차적으로 재개한다.

중대본 관계자는 "앞으로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할 경우에는 해당 사업을 다시 취소·연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앞서 숙박·여행·외식할인 프로그램을 마련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2.5단계로 높아져 이를 잠시 중단했었다.

이후 지난 12일부터 거리두기가 1단계로 하향되면서 영화관 등을 시작으로 각종 할인 지원을 재개했다.

s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