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건희 회장, 반도체로 '마지막 출근'후 수원 선영서 영면

송고시간2020-10-28 13:34

댓글

외부인 출입 통제…손자가 영정 들고 마지막 길 배웅

(수원=연합뉴스) 최종호 권준우 김솔 기자 =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이 28일 생전 글로벌 1위로 일궈낸 메모리 반도체 분야 사업장에 마지막 출근한 뒤 가족 선영에서 영면에 들어갔다.

고 이건희 회장 장지로 이동하는 유가족들
고 이건희 회장 장지로 이동하는 유가족들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선산에 마련된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 장지에서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왼쪽부터), 이부진 호텔신라 대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이 장지로 이동하고 있다.

이 회장을 태운 운구 행렬은 이날 오전 11시 55분께 수원시 장안구 이목동의 가족 선영에 도착했다.

이 회장의 시신을 태운 운구 차량과 유족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이 탑승한 승합차, 삼성의 주요 전·현직 임원들이 탄 승합차가 차례로 선영 주변에 멈춰 섰다.

도로에서 선영으로 향하는 이면도로 입구에는 삼성 관계자 4∼5명이 경광봉을 들고 운구 행렬 외 다른 차량의 출입을 통제했다.

빈소 떠나는 고 이건희 회장 영정과 위패
빈소 떠나는 고 이건희 회장 영정과 위패

(서울=연합뉴스)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발인식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가운데 유가족과 관계자들이 고인의 영정을 모시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취재진은 이곳을 지나 500m가량 더 도보로 출입이 가능했지만 이 회장의 묘역을 200m 정도 앞둔 곳에 설치된 철문부터는 삼성 측의 제지로 추가 접근이 불가능했다. 묘역 주변에는 흰색 그늘막 4∼5개 동이 설치돼 있었다.

그늘막 주변에선 정오부터 목탁 소리가 들리기 시작했다.

10분가량 지나자 먼발치서 이 회장의 영정을 든 이재용 부회장의 아들이 목탁을 든 스님들을 따라 묘역으로 걸어 올라가는 모습이 보였다.

그 뒤를 이 부회장과 이부진 사장, 이서현 이사장이 각자 한쪽 팔을 내어 서로 팔짱을 끼고 일렬로 걸어갔고 홍라희 전 관장 등 나머지 유족과 삼성 임원들이 뒤따랐다.

묘역에서 진행된 장례는 유족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모두 마스크를 착용한 가운데 약 1시간 남짓 절차에 따라 엄숙히 진행됐다.

이 회장은 장례 절차가 끝난 뒤 묘역에 안장돼 영면에 들어갔다.

수원 장지 도착한 이재용 부회장과 유족들
수원 장지 도착한 이재용 부회장과 유족들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선산에 마련된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 장지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한 유가족이 운구행렬을 따라 이동하고 있다.

이곳 선영에는 이 회장 증조부모의 묘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 회장의 영결식은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이날 오전 7시 30분부터 1시간가량 비공개 가족장으로 진행됐다.

영결식에는 고인의 동생인 이명희 신세계 회장, 조카인 이재현 CJ그룹 회장 등도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영결식 이후 운구 행렬은 이 회장이 거주하던 서울 용산구 한남동 자택과 인근 리움미술관을 들렀다. 다만, 정차하지 않고 지나쳐 이동했다.

이후 이 회장은 생전 애착을 보였던 경기도 화성 반도체 사업장에 들러 임직원들과 마지막 인사를 한 뒤 이곳 선영에 도착했다.

이 회장은 지난 25일 새벽 4시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향년 78세 일기로 별세했다.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5개월만이다.

수원 장지 도착한 이건희 삼성 회장 운구차
수원 장지 도착한 이건희 삼성 회장 운구차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 운구 차량이 28일 오후 장지인 경기도 수원시 선산에 도착하고 있다. xanadu@yna.co.kr

zorb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