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잔나비가 들려주는 어린 시절 이야기…새 앨범 '소곡집 1'

송고시간2020-10-29 18:52

댓글
잔나비 새 앨범 '소곡집 1' 타이틀곡 '
잔나비 새 앨범 '소곡집 1' 타이틀곡 '

[페포니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밴드 잔나비가 어린 시절의 추억을 노래하는 새 앨범을 들고 돌아온다.

소속사 페포니뮤직은 다음 달 6일 잔나비가 새 앨범 '잔나비 소곡집 1'을 발매한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 3월 발표한 '전설' 이후 1년 8개월 만에 내놓는 신보다. 구체적인 트랙리스트는 추후 공개한다.

보컬 최정훈은 "어떤 앨범보다 의미가 짙다. 잔나비 음악의 청사진을 담게 될 3집에 대한 욕심과 집념은 잠시 제쳐두고, 지나칠 뻔한 우리의 본분을 깨닫게 해 준 고맙고 착한 앨범"이라고 말했다.

잔나비는 어린 소년이 늦은 밤 홀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그린 타이틀곡 '가을밤에 든 생각' 뮤직비디오 예고 영상도 공개했다. 90년대 느낌의 가구, 컴퓨터, 텔레비전 브라운관을 통해 보이는 만화 '둘리' 등 어린 시절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소품을 활용했다.

1992년생 멤버 네 명으로 구성된 잔나비는 2014년 '로켓트'를 내며 데뷔했다. 레트로한 사운드와 담백한 가사로 인기를 끌다가 지난해 발매한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가 음원 사이트 최상위권에 오르며 '대세 밴드'로 떠올랐다.

ramb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