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총리 "핼러윈데이 모임 자제를…방역에 역량집중"

송고시간2020-10-30 09:48

댓글
경북도청서 중대본 회의 주재하는 정세균 총리
경북도청서 중대본 회의 주재하는 정세균 총리

(안동=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30일 안동시의 경북도청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30일 하루 앞으로 다가온 '핼러윈데이'와 관련해 "젊은이들은 가급적 핼러윈 모임이나 행사를 자제하고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안동 경북도청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다행히 서울 주요 클럽이 방역을 위해 휴업을 결정했지만 분장을 하고 즐기는 핼러윈 행사 특성상 안심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칫 인파가 밀집한 상태에서 감염이 전파되면 대규모로 확산할 여지가 충분하다"며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핼러윈데이가 대규모 확산의 발원지가 되지 않도록 방역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달라"고 주문했다.

최근 하루 확진자수가 100명 안팎을 오르내리는 것에 대해선 "이 같은 양상이 계속되면 언제 다시 대규모 확산이 촉발될지 모른다"며 "방역의 고삐를 더욱 단단히 쥐고 긴장을 늦춰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핼러윈 데이 앞두고 방역 철저
핼러윈 데이 앞두고 방역 철저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핼러윈 데이를 이틀 앞둔 지난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거리에서 이태원주민자치위원회 관계자와 주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작업을 하고 있는 모습. yatoya@yna.co.kr

s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