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 노량진서 택시끼리 추돌 사고…운전자 '급발진' 주장

송고시간2020-10-31 17:00

댓글
31일 오후 택시 추돌 사고 현장
31일 오후 택시 추돌 사고 현장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31일 오후 2시 52분께 서울 동작구 지하철 1·9호선 노량진역 인근 왕복 2차선 도로에서 택시가 앞서가던 택시를 추돌하고 오른쪽으로 전도됐다.

이 사고로 가해 택시 운전자 A(59)씨가 허리와 어깨 등에 통증을 호소하며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피해 택시 운전자(51)는 크게 다친 곳이 없어 바로 병원에 옮겨지지는 않았다.

두 택시 모두 승객이 없어 다른 피해자는 없었다. 다만 사고 여파로 갓길에 세워져 있던 배달 오토바이 4대가 쓰러졌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차량이 급발진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음주 상태는 아니었다"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