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안양 인덕원 일대 복합개발 청신호…그린벨트 해제 심의 통과

송고시간2020-11-02 15:23

댓글

2025년 말까지 주택 800여 가구에 상업·문화시설 등 조성

(안양=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경기 안양시는 인덕원 일대 도시개발사업예정지에 대한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 해제안이 국토교통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조건부 통과했다고 2일 밝혔다.

인덕원 복합환승센터 조감도
인덕원 복합환승센터 조감도

[안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에 따라 주거와 상업, 문화가 어우러진 복합 공간으로 추진되는 인덕원 일대 도시개발사업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시는 중앙도시계획위원회가 개발제한구역 해제를 의결하면서 부여한 조건의 이행계획서를 제출한 뒤 경기도와 협의해 올해 말 해당 사업부지에 대한 개발제한구역 해제를 고시할 예정이다.

이어 내년 중 개발계획 수립 및 실시계획 인가 절차를 거쳐 본격적인 부지 조성공사에 들어가 2024년 말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곳에는 2025년 말 또는 2026년 초 완공을 목표로 800여 가구의 공동주택과 상업시설, 업무시설, 문화시설 등이 들어선다.

지하철 이용객들을 위한 복합환승센터와 4차산업 인큐베이터 기능을 할 공공지식산업센터 등도 건립된다.

특히 복합환승센터는 주거와 업무, 상업, 문화 기능을 복합적으로 갖춘 스마트 건물도 조성된다.

시는 2천억원 정도가 투자될 이 지역 도시개발사업을 경기도시주택공사(GH)와 함께 추진한다.

시는 수도권 전철 4호선 외에 현재 건설이 추진 중인 인덕원∼동탄 전철, 월곶∼판교 전철이 완공되면 인덕원 지역이 안양 동북부의 중심이자 수도권 남부의 교통요충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시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 GTX-C 노선(덕정∼수원·총연장 74.2㎞)의 인덕원역 정차도 요구하고 있다.

kwa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