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배우 배다해 스토킹 혐의 20대 적발…"모욕·협박 집중 수사"

송고시간2020-11-12 14:45

댓글

'공연장 따라다니고 인터넷 악플' 고소장…혐의 일부 시인

배다해
배다해

[세종문화회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익산=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뮤지컬 배우 겸 가수인 배다해를 집요하게 쫓아다니는 등 스토킹한 혐의의 20대 남성이 경찰에 적발됐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모욕, 협박, 명예훼손 등 혐의로 A(28)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배다해의 공연장에 찾아와 여러 차례 접촉을 시도하며 따라다니고 인터넷에 악플을 게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배다해 측은 이러한 내용이 담긴 고소장을 경찰에 제출하고 수사를 의뢰했다.

고소장을 접수한 서울 성동경찰서는 A씨를 피의자로 특정해 그의 주소지를 관할하는 익산경찰서로 사건을 이첩했다.

A씨는 경찰에서 자신의 혐의를 일부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배다해는 앞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스토킹에 대한 고충을 토로한 바 있다.

익산경찰서 관계자는 "사건을 성동경찰서로부터 넘겨받아 이제 막 수사에 착수한 단계"라며 "배다해 측 주장에 따라 여러 부분을 살펴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모욕과 협박 혐의를 집중적으로 수사할 방침"이라며 "조만간 A씨를 불러 조사하겠다"고 덧붙였다.

d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