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민주 "원전정책 겨낭하지 않았다는 검찰, 자가당착"

송고시간2020-11-17 15:38

댓글

"윤석열의 정치적 야망 드러낸 편파·과잉수사"

더불어민주당 허영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허영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7일 '월성 원전 1호기' 수사와 관련, 정부의 원전 정책을 겨냥하지 않았다는 검찰의 반박에 대해 "어불성설이자 심각한 자가당착"이라고 일갈했다.

허영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검찰은 원전정책 결정라인의 관계자 모두를 수사선상에 올렸는데, 이는 대통령 공약에 따른 정책 결정은 감사 대상이 아니라고 본 감사원의 판단마저 넘어선다"고 비판했다.

또 "(검찰 수사는) 정부의 정당한 정책에 영향력을 행사하려는 오만한 의도로밖에 해석되지 않는다"며 "명백한 정치 수사이자 검찰권 남용"이라고 지적했다.

허 대변인은 이번 수사가 궁극적으로 청와대 정책 라인을 겨냥한다고 주장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의 정치적 야망을 드러낸 편파·과잉수사"라며 "무모한 폭주를 당장 멈추라"고 촉구했다.

앞서 월성 1호기 관련 수사를 지휘하는 대전지검은 지난 16일 "월성 원전 수사는 원전 정책의 당부(옳고 그름)에 관한 것이 아니라 정책 집행과 감사 과정에서 공무원 등 관계자의 형사법 위반 여부에 관한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km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