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NC 알테어 "마스크 착용 안 해"…방역 수칙 어겨 인터뷰도 못해

송고시간2020-11-17 22:35

댓글

"평소에 사람들 많은 곳에서 마스크 쓰고 말하면 호흡 힘들어 해"

'3점이요'
'3점이요'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17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1차전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 4회말 1사 1, 2루에서 NC 알테어가 3점 홈런을 치고 있다. 2020.11.17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데일리 최우수선수(MVP)로 뽑힌 NC 다이노스 외국인 타자 에런 알테어가 17일 경기 후 인터뷰를 안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는 필수품인 마스크를 쓰고는 인터뷰를 할 수 없다고 밝혀 경기 후 데일리 MVP 시상식은 물론 공식 기자회견에 나오지 않았다.

KBO 사무국은 알테어의 사정을 들은 뒤 마스크를 쓰지 않고 경기 후 공식 석상에 등장하는 건 방역 수칙 위반이기에 아예 두 행사를 취소했다.

NC 구단은 "알테어가 평소 사람들이 많이 있는 곳에서 마스크를 쓰고 말하면 호흡이 힘들다고 했다"며 "오늘 경기 후에도 마스크 착용하고 인터뷰하기 힘들다는 말을 전해왔다"고 설명했다.

알테어는 평상시 이동할 땐 마스크를 착용했지만, 여러 팬이 몰려와 사진을 찍을 땐 힘들어했다고 한다.

주인공이 없는 시상식의 해프닝이 한해 챔피언을 결정하는 한국시리즈 무대에서 느닷없이 터져나왔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