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주 카페에 세계적 멸종위기종 '황금박쥐' 출현…한라산에 방사

송고시간2020-11-18 16:30

댓글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세계적 멸종위기 동물인 붉은박쥐(일명 '황금박쥐'·천연기념물 제452호)가 제주지역 한 카페에서 발견됐다.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에서 발견된 붉은박쥐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에서 발견된 붉은박쥐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대 제주야생동물구조센터는 지난 16일 서귀포시 성산읍 고성리의 한 카페에서 붉은박쥐를 구조해 18일 한라산 관음사에 방사했다고 밝혔다.

붉은박쥐는 애기박쥣과에 속하며 몸길이는 4∼6㎝로 진한 오렌지색 몸통에 날개 부분이 검은색을 띠고 있어 '황금박쥐' 또는 '오렌지윗수염박쥐'라고도 불린다.

붉은박쥐는 암수의 성별이 불균형한 데다 환경오염이나 개발에 따른 생태계 파괴로 인해 개체 수가 줄어 멸종위기에 처한 세계적인 희귀종으로, 멸종위기 Ⅰ급으로 보호받고 있다.

여름에는 풀숲에서 지내며, 겨울에는 습기가 높고 따뜻한 동굴의 항온대에 1∼2마리씩 겨울잠을 자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에서는 2008년 제주시 구좌읍 김녕리 만장굴 비공개 구간에서 처음 확인됐다.

제2공항 예정지인 성산읍에서 붉은박쥐가 발견되자 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붉은박쥐 서식은 국토부의 전략환경영향평가서에 누락돼 있다"며 "국토부에 추가조사를 요구하겠다"고 밝혔다.

dragon.m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