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비 새는 부산발 서울행 무궁화호 열차…승객 항의 소동

송고시간2020-11-19 08:51

댓글

승객들 황급히 자리 이동하고 출근길 공무원 옷 버리기도

비 새는 무궁화호 열차
비 새는 무궁화호 열차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부산발 서울행 무궁화호 열차에서 비가 새 승객들이 항의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9일 오전 7시 20분께 부산발 서울행 무궁화호 열차 1204호의 7호차 천장에서 비가 샜다.

7호차 54번 좌석 천장에서 비가 줄줄 흘러내려 주변 승객들은 자리를 옮겨야만 했다.

출근길 공무원 김모씨는 "정비가 불량해 비가 새는 것 같다"고 항의했지만, 승무원은 설명이나 사과 없이 "자리를 옮겨 앉으라"고만 했다는 것이다.

김씨는 "열차 천장에서 비가 줄줄 흘러내려 승무원에게 이 사실을 알렸지만, 좌석과 바닥에 휴지만 쌓아두고 다른 조치는 없었다"고 했다.

이어 "출근길에 비가 흘러내려 옷을 버렸는데 서민이 이용하는 열차를 더 안전하게 관리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비 새는 무궁화호 열차
비 새는 무궁화호 열차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편 1년여 전에는 부산발 서울행 무궁화호 열차 4량에서 에어컨 가동으로 냉방기 응결수가 줄줄 흘러내리는 소동이 벌어진 적도 있었다.

parks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