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춘천시 하수구서 파란색 물 '줄줄'…시료 채취 의뢰

송고시간2020-11-22 15:28

댓글

도심 하천 산책로 효자교 인근…수질 영향 없는 듯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이상학 기자 = 강원 춘천시가 22일 오전 도심 산책로인 공지천 한 하수구에서 파란색을 띤 물이 흘러나와 수질 오염 여부 등 사실 확인에 나섰다.

춘천 산책로 하수구서 '파란색 물'
춘천 산책로 하수구서 '파란색 물'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비가 오락가락 내리기를 반복한 22일 강원 춘천시 도심 산책로인 공지천 효자교 아래 한 하수구에서 파란색을 띤 물이 흘러나와 춘천시 관계자들이 현장 조사를 벌이고 있다. 2020.11.22 hak@yna.co.kr

춘천시는 이날 오전 11시께 도심 퇴계동과 효자동 사이 효자교 아래 하수구에서 파란색을 띤 물이 흘러나온다는 신고를 받아 시료를 채취했다고 밝혔다.

채취 시료는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에 보내 성분 분석 등 수질 검사를 의뢰할 방침이다.

또 춘천시는 의암호로 흘러가는 공지천으로 유입을 막고자 물을 퍼내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실제로 이날 찾은 하수구 앞 폭 6m가량 하천 유입통로를 따라 약 10m에 걸쳐 파란색을 띤 하수가 흘러내렸다.

춘천시는 하수구 앞 하천 일대 물고기가 폐사하지 않은 점을 미뤄 독성은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

춘천시 산책로 인근 하수구서 '파란물'
춘천시 산책로 인근 하수구서 '파란물'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비가 오락가락 내리기를 반복한 22일 강원 춘천시 도심 산책로인 공지천 효자교 아래 한 하수구에서 파란색을 띤 물이 흘러나와 춘천시 관계자들이 현장 조사를 벌이고 있다. 2020.11.22 hak@yna.co.kr

춘천시 관계자는 "파란색 물이 나온 하수구는 비가 내리면 일부 생활하수가 유입되는 방식으로 아직 원인을 알 수 없다"며 "가정이나 상가 등에서 사용한 물감류의 수성 물질이 나온 것으로 추정하고 수질 분석을 의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ha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