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태년 "野, 공수처장 추천 또 시간끌면 법개정 속도낼 것"

송고시간2020-11-24 10:49

댓글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강민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24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후보 추천위 재개와 관련, "재소집된 추천위에서도 (국민의힘이) 발목잡기를 계속한다면 법 개정에 속도를 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원내대책회의에서 "내일 법사위 법안소위가 열리는 만큼 개정을 위한 법안 심사를 동시에 진행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민의힘은 어제 야당도 동의할 수 있는 후보가 나올 때까지 공수처장 후보 추천위가 계속 노력해야 한다고 주장했는데 이는 비토권을 악용해서 추천위를 공전시키려는 의도"라면서 "지금까지 행태로 봤을 때 야당의 의도적 시간 끌기에 공수처 출범이 지연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공수처 출범은 변치 않는 민주당의 확고한 입장"이라면서 "좌고우면하지 않고 공수처 출범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그는 또 강창일 전 의원이 주일대사로 내정된 것과 관련해 "한일 관계가 돌아올 수 없는 다리를 건너지 않으려면 일본 정부는 우리 정부가 내민 손을 잡아야 한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도쿄 올림픽을 평화의 제전이란 명성에 걸맞게 치르려면 스가 정부가 과거 아베 정부의 질곡에서 벗어나야 한다"면서 "과거사 문제를 직시하면서 대화를 통한 미래지향적인 양국 관계 개선에 호응해주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발언하는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
발언하는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11.24 toadboy@yna.co.kr

solec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